경기·인천
HOME > 뉴스 > 경기·인천

영릉, 신륵사, 명성황후생가로 빛나는 여주의 고색창연
양평 양수리(두물머리)에서 북한강과 남한강이 합류한다. 남한강을 거슬러 올라가면 여주 시내를 관통하게 되고 발원지인 강원도 태백시 검룡소에 이르게 될 것이다. 오랜 세월 생명수로 대접받아왔던 남한강은 일찍이 곡창지대로 이름을 날린 여주 들판에 생기를 불어넣어왔다. 여주가 간직한 문화유산은 거의 대부분 남한강 주변에 흩어져 있다. 여주는 국보와 보물 수만 15개에 달해 우리나라 문화유산의..
2019-09-19 15:53:21

오랑캐 말발굽에 밟힌 민초들 회한 서린 ‘남한산성’
남한산성은 한민족의 회한이 서린 곳이다. 1636년 조선의 제16대 왕 인조는 청나라 황제 홍타이지(태종)에게 세 번 절하고 아홉 번 머리를 조아리는 삼배구고두례(三拜九叩頭禮)의 굴욕적인 항복을 했다. 이른바 ‘삼전도의 굴욕’이다. 한 나라의 왕이 머리에 피가 날 때까지 절을 하며 항복을 구하는 비극적인 장면은 세계사에서도 전례를 찾아보기 힘들다. 2014년 6월 국내 11번째로 유네스코 ‘세계문화유..
2019-07-03 17:14:04
이전
1
다음
힐링투어 리스트
유럽
북미
일본
중남미
동남아
서울
경기·인천
대구·경북
부산·울산
대전·충남·세종
광주·전남
강원
경남
전북
충북
제주
애브비.png
1.JPG
윌스기념병원 최종심의버젼.gif
[크기변환]cha.png
서울시립보라매병원.jpg
이화의료원 배너광고.png
세브란스.png
AZ.jpg
분당서울대.jpg
자생한방병원226x100.jpg
고려대.jpg
휴온스이너뷰티 배너광고.png
중대.png
건대.png
320121012_samsung.jpg
원자력병원.jpg